숨겨줘 아무도 모르게 슈르르
안아줘 이대로 눈에 띄지 않게
잘못도 없어 기다리며
울며 지쳐가는 그 아이
매일 아파했던 아이
너무 기대하게 했대
애타게 만들고
자꾸 헷갈리게 했대
미치게 만들고

그저 바보처럼 너무 순진했던
어린아이처럼 순수했던 아이

네가 울렸던 나잖아

I can’t see I confused
Get me out of here

다 지나간 얘기

I knew it

영화 같은 건 없잖아
다 뻔한 얘기잖아
I don’t want love baby
No pain no love

뭐가 그리그리 뻔뻔해
내가 그리그리 만만해

너무나도 잘 알잖아
다 끝난 얘기잖아
I don’t want love baby
No pain no love, oh

Please look at my eye
커져 버린 하나의 ice
얼려져 차가워진 너와 내 사이
너로 인해 뒤바뀐 나
아낀다는 말 다신 하지마

일기 속 찢긴 페이지
번진 글씬 너로 새겨진
깨진 조명
어둠 속 엔딩은 no one
미쳐가 혼자 남은 아이는

혹시나 하는 그 맘에
널 기대해봐도
차가운 한마디 말에
무너져 버리고

결국 온통 너로 물들게 해놓고
하얀 먼지처럼 사라졌던 아이

나를 홀렸던 너잖아

I can’t see I confused
Get me out of here

다 사라진 얘기

I knew it

영화 같은 건 없잖아
다 뻔한 얘기잖아
I don’t want love baby
No pain no love

잔인했던 너의 마지막 한마디
결국 무너져 버린
끝이 나버린 스토리
네가 전부였던 내게
어떻게 이럴 수 있니
되돌리고 싶어

I knew it

영화 같은 건 없잖아
다 뻔한 얘기잖아
I don’t want love baby
No pain no love

뭐가 그리그리 뻔뻔해
내가 그리그리 만만해

너무나도 잘 알잖아
다 끝난 얘기잖아
I don’t want love baby
No pain no love oh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